Ocean’s Thirteen (2007)

Ocean’s Thirteen (2007)
전반적으로는 다른 오션 시리즈보다 약간 가벼워진 느낌.
그래도 재미있다.^^

주목할만한 점은 우리의 샘숭 Samsung 핸드폰이 명품으로 등장한다는 점이다.
극중에서 알 파치노가 구하고 싶어하는데 쉽게 구하지 못하는 한정판 핸드폰으로..
항상 주변에서 보는 핸드폰 브랜드라 별 생각이 없었는데, 세계시장에서는 정말로 소문대로 명품인건가!!

알 파치노와 비서가 명품 샘숭 핸드폰에 대해 계속 얘기 하다가 드디어 비서가 핸드폰을 구해서 알 파치노가 상자를 열어보는 씬에서 어떤 디자인의 핸드폰이 들어있을까 정말 궁금했다.
전체가 금으로 되어 있고 다이아몬드가 박힌 핸드폰 이었는데 bar 형태로 된 슬림한 디자인이었다.
오션스 13을 위해서 특별히 디자인한 제품 인지는 잘 모르겠다.
(대충 찾아보니, 영화사 측에서 삼성에 의뢰 해서 만든 특별주문제작 핸드폰이라고 한다.)
아무튼 알 파치노가 핸드폰을 사오라고 할 때 부터, 입수해서 사용하는 때까지 삼성을 굉장히 강조해서 말해서 꼭 광고하는 느낌도 든다.
특정 장소에서 알 파치노의 핸드폰이 울리는데, 그 곳의 담당자가 이 곳에서는 핸드폰이 터지지 않는다고 말하자 삼성 핸드폰이라서 괜찮다고 말한다.

샘숭 핸드폰을 별로 좋아하진 않지만 이렇게 세계 시장에서 “명품”의 이미지로 등장하는 모습을 보니 멋있고나.

  • 에에? 잼있었냥?
    나두 이거 볼라고 안봤던 Ocean’s Eleven 봤는데!! +_+

  • ㅋㅋ 엉 잼나네
    난 조지 클루니를 좋아해서 11때 봤었는데.. 역시 멋지심..

  • 샘숭, 삼송, 샘송, 삼숭 등등….여러가지로 많이 발음 하지요. ㅋㅋㅋ…외국애들은 SAM 을 샘이라고 읽고, SUNG를 성이라고 읽기보다는, 숭,송으로 읽는 경향이 강한 것 같아요. SUN을 선이라고 읽지만, 나머지 SUNY (수니) 라던가, 기타 등등에서 SUN~~~~는 항상 “순”으로 읽더라구요….:) 우리만 SUN을 보고 썬이라고 발음이 된다고 생각해서, “서”라는 발음으로 시작하는 것이라면, SU~~~~ 라고 쓰는 습관이 있는 것은 아마도 우리가 외국을 잘 이해 못한 탓일수도…..

    그나저나 Leave a Comment에 글자크기가 Normal로 바뀌었네요. 🙂 감사~~

  • 바꾼거 없어요..처음 그대로임 -.- ㅋㅋ;

  • 어제 봤었는데
    씨리즈를 다 안봐서 그런지 재미는 그리…
    내용중에도 나오는말이지만 최첨단시대에 아날로그 사기는 이제 안통하지 않을까 싶은생각이들더라구요
    실제로 그 사기를 하기위해 얼마나 많은 돈과 인력과 시간을 낭비했는지… 그리고 무고한 사람들이 피해를 보는것도 많고… 영화보는 내내 사기에 투자하는 비용이 마냥 아깝다는 생각뿐이였어요..
    쿨착기가 3천6백만불? -0-;;;

  • 그리고 책출간 축하드려요 😀

  • 감샤 ~
    그냥 재미있는 영화로 봐야죠~
    요새 영화 따지다 보면 말도 안되는게 많아서.. 조지 클루니 아저씨 보는 재미로 봤어요..ㅋㅋ